로그인 회원가입 사이트맵 인트라넷
 
 
 
아이콘 HOME>태글리쉬란>언론보도
 
제목 글로벌 행복나눔 전도사 태글리쉬 정선희, 아프리카 영어캠프·봉사활동 실천해
글쓴이 태글리쉬 등록일 2014-09-25 10:15:15
분류 신문보도
태글리쉬 정선희 강사가 7월 28일 ~ 8월 14일(18박 19일) 동안 세계 최대 빈민가에서 교육 봉사활동 및 한국문화 알리기 등으로 '행복한 나눔, 희망의 꿈'을 또 다시 실천하고 귀국했다. 그녀는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아프리카 최대 쓰레기 더미 지역인 키베라(Kibera)를 재차 방문하여 진정한 행복과 사랑을 나누어 주었다.

키베라는 케냐 나이로비에 위치한 UN이 지정한 세계 3대 빈민가 중 하나로 서울 여의도의 절반이 넘는 넓이에 무려 70만명이 넘는 사람들이 살고 있다. 아이들은 하루에 16센트(약 16원)이면 해결할 수 있는 한끼라도 먹기 위해 공부가 아닌 일을 하거나 나쁜 일에 빠지기도 한다. 또한 이곳에는 5만명 이상의 에이즈 고아들이 있다. 이들에게 학교 교육을 받기란 매우 어려운 일이며 게다가 이들에게 닥친 빈곤, 더러운 환경, 질병, 교육의 부재와 같은 악순환이 키베라의 사람들을 계속해서 가난의 쓰레기더미 무덤속으로 몰아넣고 있다.



이러한 키베라 지역에 교육 봉사활동을 나선 정선희 강사는 현재 태글리쉬 지도사 연수와 태글리쉬 교육 프로그램 개발자로서 활동하고 있으며 국내외 참교육인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것을 증명이라도 하듯이, 이번 봉사활동에는 주변의 많은 사람들의 관심과 도움의 손길이 모아졌다. 특히, 서울 쌍문동에 위치한 EiE 고려대학교 국제어학원과 엘리펀트리어학원 창동점(대표 정미선)의 학부모와 아이들, 유아체육 기관인 키즈트리의 박민재 대표가 그 손길의 주인공들이다.

정강사의 봉사활동은 △태글리쉬(태권도+영어) △태코리언(태권도+한국어) △태권도 + 스왈리어 △미술 교육 △마술 교육 △체육교육 △한국전통놀이 △한국 동요배우기 등 현지인들에게 꼭 필요하고 그들과 함께할 수 있는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이다.

한편, 한국의 초등학생 예준(부 박주형, 모 이경옥), 도현(모 김수지), 주형(부 박서준, 모 이경옥) 학생 또한 19일이라는 기간 동안 키베라에서 여름 방학을 보냈다. 세 아이들에게 특별한 여름방학을 보내자고 제안한 건 정선희 강사다. 그는 매년 방학을 이용해 학생들과 함께 해외 봉사와 영어캠프를 다녀오고 있다.

지난해 이미 키베라 마을을 방문했던 정 씨는 아이들에게 영어 교육은 물론 부모님에 대한 감사함과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마음을 일깨워 줄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 될 수 있을 거라는 생각에 이번 아프리카 영어 봉사캠프를 진행했다.

정선희 씨의 아프리카 캠프 계획은 생각보다 쉽지 않았다. 학부모들이 아프리카로 금지옥엽 키운 자녀들을 보내겠다는 결정을 쉽게 내리지 못했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번에 키베라를 방문한 아이들은 어렵게 살아가는 또래 친구들을 보며 부모로부터 지금까지 받아왔던 사랑과 보살핌에 대한 고마움을 깨달았다.

한국의 초등학생 봉사자들은 키베라에 위치한 한인 숙소에서 머물며 현지 영어강사들과 생활했다. 영어공부 틈틈히 정 씨는 줄넘기, 재기차기 등을 키베라 아이들에게 교육시켰고 매일 300여 명의 현지 아이들이 모였다. 한국에서 낯선 땅 아프리카를 찾은 세 아이들은 현지 아이들과 어울리며 대화하고 봉사 프로그램의 도우미로 활동했다.

정선희 씨는 "서로 소통을 위한 과정에서 영어에 대한 두려움을 떨쳐 버릴 수 있었다. 더 중요한 건 아이들이 한국에서의 삶이 소중하고 감사한 것이라는 걸 알게 됐다는 것."이라며 "아프리카에 낯섦과 두려움이 크지 않을까 걱정했다. 오히려 아이들이 먼저 다가가 아프리카 아이들을 안아주는 모습을 보고 놀랐다"고 말했다.

긴 일정동안 아이들은 과자와 음료수 등을 접할 수 없었다. 10만 원에 가까운 금액이 간식 비용으로 쓰인다는 말에 아이들은 군것질을 포기하고 남은 경비를 모아 각자 한 명 씩 총 3명의 현지 아이들에게 장학금을 전달하기로 결정했다. 이 같은 결정에 정선희 씨는 아이들의 생각이 한층 성장한 것을 느꼈다고 전했다.

정 씨는 "비록 짧은 일정이었지만 그동안 정들었던 키베라 친구들을 뒤로 하고 한국으로 돌아온 아이들은 마음과 생각이 더 깊어진 것 같다. 무엇과도 견줄 수 없는 값진 결과를 얻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인터뷰]원당초 4학년 최예준

'키베라 어린이 만난 건 행운'

이번 아프리카 케냐 캠프를 마치면서 앞으로 노는 것을 줄이고 책을 읽는 등 해야 할 일을 열심히 하겠다고 생각했다. 키베라 아이들은 돈이 없어 학교도 못 다니고 음식을 먹을 수도 없었는데 우리는 풍족하게 생활하면서도 투정부리는 일이 많았던 것 같다. 키베라에서 보내는 마지막 날 이곳 아이들을 보면서 나는 부모님께 정말 죄송하고 감사했다. 키베라에 갈 수 있게 해주셔셔 우리가 변화할 수 있었다. 그 아이들을 만날 수 있었던 시간은 행운이었던 것 같다

[인터뷰]원당초 3학년 이도현

'키베라 친구들 잊지 못해'

키베라 친구들은 돈이 없어 학교에 가지 못하는 친구들이 많았다.

우리들은 새 옷을 입고 밥을 남기지만 키베라 친구들은 헌 옷을 입고 먹지 못해 굶주려 있는 것을 봤다. 나는 친구들에게 정말 미안한 마음이 들기도 했다. 키베라 친구들은 어렵게 살아도 정말 착하다. 낯선 나라에서 온 우리들에게 잘해줬고 항상 웃는 모습을 보여줬다. 이제부터 편식하지 않고 어떤 일이든 포기하면 안된다고 생각했다. 앞으로도 키베라 친구들을 잊지 못할 것이다.

[인터뷰]당산초 2학년 박주형

"아이들 모습 보니 부끄러웠어요"

우리나라는 아프리카에 비해 잘 살기 때문에 아이들이 걱정이 없다. 하지만 아프리카를 다녀오면서 차 한잔으로 식사를 대신하며 살아가는 키베라 친구들이 있다는 것을 알았고, 한국 돈 5원 정도 하는 빵조차 사먹지 못해 영양실조를 앓고 있는 아이들을 봤다. 또 영양실조로 나빠진 건강 탓에 병원에 가기 위해서는 온 가족들이 하루 식비를 포기해야 한다는 사실도 알게 됐더. 그 아이들은 찢어진 옷에 낡은 신발을 신고 있었지만 우리는 좋은 옷을 입고 있었다. 그게 너무 부끄러웠다.

[인터뷰 출처 : 당진시대]
 
작성자 : 암호 :
스팸방지 : 좌측의 문자를 입력해주세요.

분류 :    Total : 129 ( 1 / 7 )
순번 분류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공지] TV보도
SBS 놀라운대회 스타킹 '불굴의 영어킹' 영어공포증 격파 태글리쉬 2012-03-19 5455
[공지] TV보도
KBS 아침8시 뉴스타임 태글리쉬 다시보기 태글리쉬 2009-10-15 10178
[공지] TV보도
태글리쉬 전세계 TV 방영 태글리쉬 2008-05-28 13083
[공지] TV보도
SBS 그것이 알고싶다 '태글리쉬' TV 방영 [1] 태글리쉬 2008-04-14 13872
125 신문보도
태권도·영어·체육 융합교육 '태글리쉬'&'짐글리쉬', 출장 교육.. 태글리쉬 2014-10-01 1449
124 신문보도
태글리쉬 정선희, 추석 틈타 태국 빈민가에서 이·미용 봉사활동.. 태글리쉬 2014-09-25 998
-> 신문보도
글로벌 행복나눔 전도사 태글리쉬 정선희, 아프리카 영어캠프·.. 태글리쉬 2014-09-25 1070
122 TV보도
창원 셀리 태글리쉬~ KBS 생생투데이 3월25일방영 다시보기 태글리쉬 2014-03-26 8435
121 주간지
Bien charlotte 매거진 8월호에 소개된 태글리쉬 & 국내영어태권.. TAEGLiSH 2013-11-25 1585
120 신문보도
[태권도원보도] ‘I can do it’ 다짐이 넘치는 ‘태글리쉬 안산.. TAEGLiSH 2013-09-25 1372
119 신문보도
태권도는 기본, 체력 키우며 영어로 대화하는 ‘태글리쉬 안산 1.. 태글리쉬 2013-07-18 2060
118 신문보도
캄보디아에 교육봉사활동… 한류 심는 참사랑 실천 태글리쉬 2012-09-03 1707
117 신문보도
‘태권도+영어+한국어+체육’ 글로벌 융합시대의 대표주자 ‘태.. 태글리쉬 2012-09-03 1690
116 신문보도
연세중앙교회 ‘태글리쉬’ 화제 - 130명 참여 인기리에 진행 태글리쉬 2012-04-13 1833
115 TV보도
tvN '가장 많이본 뉴스' 상위 1% 명품교육 태글리쉬 다시보기 태글리쉬 2012-02-24 1822
114 신문보도
태권도 한국어 한류 심은 태글리쉬 정선희, 유지상 강사의 캄보.. 태글리쉬 2012-02-13 1953
113 신문보도
<시사저널> 태권도장에서 영어도 ‘격파’ 김성훈 태글리쉬 대표 태글리쉬 2012-01-13 2043
112 신문보도
<한국경제> 태글리쉬, '엄마, 영어에 미치다' 무료 특강 실시 태글리쉬 2011-12-30 2018
111 라디오
KBS 라디오 충청권네트워크 태글리쉬 다시듣기 태글리쉬 2011-07-20 2123
110 신문보도
수덕초 샤우팅 영어태권도 ‘태글리쉬’ 로 학교체육 혁신 창의.. 태글리쉬 2011-06-04 2616
[처음] ◁ < [1] [2] [3] [4] [5] [6] [7] ▷ [끝]
작성자   제목   내용   취소